머문다 Daydream HANGUL

귀를 막고 그대를 들어본다
두 눈을 감고 그대를 그려본다
그댄 흘러갔는데 그댄 지나갔는데
이미 잡힐 수 조차도 없는 기억 속에서

*난 머문다 (머문다) 난 머문다 (머문다)
사랑했던 기억들이 나를 가지고 논다
다시 한 번 One more time
이렇게 끝난다니 믿을 수가 없는 걸요
고작 이 정도로 그 수 많았던 약속들은 어떻게 어떻게

숨을 참고 그대를 들이킨다
주먹을 쥐고 그댈 쓰다듬는다
그댄 흘러갔는데 그댄 지나갔는데
이젠 가질 수 조차도 없는 추억 속에서

*난 머문다 (머문다) 난 머문다 (머문다)
사랑했던 기억들이 나를 가지고 논다
다시 한 번 One more time
이렇게 끝난다니 믿을 수가 없는 걸요
고작 이 정도로 그 수 많았던 약속들은 어떻게 어떻게

Rap>
아파도 다쳐도 난 너 있어야 살 수 있어
너 없는 삶은 내겐 죽음과도 같아
앞으로도 뒤로도 갈 수 없는데 나는 어떻게 어떻게

머문다

*저문다 (니가 떠난 그 날부터 난)
난 저문다 (나를 버린 그 날부터 난)
니가 떠난 그 날부터 조금씩 추락한다
다시 한 번 One more time
이렇게 끝난다니 믿을 수가 없는걸요
고작 이 정도로 그 수 많았던 약속들은 어떻게 어떻게

Advertisements

Share Your Thoughts! <3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